본문 바로가기

분류없음

나다운 나

나 답기를 고집 하려고
이렇게 있었나
그러나
나는
매일 시상처럼 흐른다